보도자료

  •  
  • 참여

  • 보도자료

  •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5 백운·마령·성수지역의 문화유적 조사전 개최 관리자 2015.04.07 2302


진안역사박물관 특별기획전시「백운·마령·성수지역의 문화유적 조사전」개최
전시기간 : 2015.06.28.까지


 

 진안역사박물관에서 「백운·마령·성수지역의 문화유적 조사전」 특별기획전시가 23일부터 개최되었다.
이번 전시는 진안군의 남부에 위치한 백운면과 마령면, 성수면 지역, 이른바 백마성 지역의 자연과 역사, 종교문화를
종합적으로 조명하는 전시로 주목된다.

 


 


 진안역사박물관은 2012년에 진안 북부의 운장산을 중심으로 「운장산 주변 역사와 문화유적 조사」특별전,
2013년에 용담지역의 역사문화를 중심으로 「용담에서 놀다」특별전을 개최하는 등 지난 2년간 진안 각 지역의
문화유적을 살필 수 있는 특별전을 진행해 왔다.


 이러한 진안의 문화유적 조사 특별전의 일환으로 기획된 이번 전시는 마이산과 데미샘을 비롯한 백마성 지역의
자연, 이산묘와 도통리 청자가마터 등의 역사문화, 천주교와 원불교 등의 종교문화를 한 눈에 조망할 수 있는 전시로
꾸며졌다.

 

 특히 최근 발굴조사를 통해 드러난 도통리 청자가마터 출토 유물을 출토지인 진안에서 직접 확인할 수 있는 자리를
마련하였으며, 원불교 제3대 종법사를 지낸 대산 김대거 종사 관련 자료와 천주교 제5대 전주교구장을 지낸 김재덕
(아우구스티노) 주교 관련 자료도 만날 수 있다.

 

 마이산 북부지역에 자리한 진안역사박물관은 진안지역의 고고역사와 민속문화, 기록문화 등의 유물들을 수집하여,
지속적인 조사연구와 특별전시 개최를 통해 진안의 역사와 문화유산 역량을 키워나가는 역할을 하고 있다.
이번 전시를 통해 많은 군민과 관람객이 박물관을 방문하여 우리 지역의 가치를 되새기며, 재조명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전 시 명 : 「백운·마령·성수지역의 문화유적 조사전」

  전시기간 : 2015년 6월 28일까지

  개관시간 : 09:00 ~ 18:00(매주 월요일 휴관)

  ※무료관람

진안군청 바로가기 국립전주박물관 바로가기 박물관미술관협의회 바로가기 진안홍삼스파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