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천면 율현(栗峴)

  • 작성자 : 문화관광과
  • 등록일자 : 2001-09-28
  • 조회 : 1585
  • 읍면

    안천면

이 마을은 지금으로부터 약160여년전에 한(韓)씨

정(鄭)씨 임(林)씨 등이 이곳에 정착하면서 마을이

형성되기 시작하였다.



마을동쪽 뒷산에 밤나무가 울창 하였다하여 밤고

개라 부르다가 글자 붙임으로 밤율(栗)자와 고개현

(峴)자를 붙여 율현(栗峴)이라 칭하여 오늘에 이르

고 있는 것이다.



마을 남쪽에는 옛날에 봉화(烽火)를 올려중급(重

急)한 국사(國事)를 연락 하였다는 봉수대(烽燧臺)

가 있는 마을이기도 하다.



백화리(白華里)의 율현(栗峴)마을은 1985년 용담군 이북면 밤고개라 하였으며 1914년 진안군 안천면

백화리 율현이 되었다. 1830년경 한씨, 정(程)씨, 임(林)씨가 들어와 마을을 형성하였는데 밤나무가

많아 밤고개 즉 율현이란 마을 이름이 되었다.



현재 최씨, 이씨, 박씨, 전씨, 정씨 등이 살고 있다.
목록
  • 메뉴 관리부서 : 안천면 총무팀
  • 연락처 : 063-430-8225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배너모음
배너모음 더보기